2022.10.02 (일)

  • 흐림동두천 15.8℃
  • 흐림강릉 19.0℃
  • 서울 18.9℃
  • 흐림대전 18.2℃
  • 구름많음대구 17.4℃
  • 구름많음울산 19.8℃
  • 구름많음광주 19.8℃
  • 구름조금부산 22.3℃
  • 구름많음고창 16.9℃
  • 맑음제주 21.4℃
  • 흐림강화 16.7℃
  • 흐림보은 15.5℃
  • 흐림금산 15.8℃
  • 구름많음강진군 15.9℃
  • 흐림경주시 14.5℃
  • 구름조금거제 18.9℃
기상청 제공

지역기사

도, 반지하주택 중점 관리·재난지원금 우선지급 등 수해복구 긴급대책 마련

○ 도, 수해복구 긴급대책 마련
- 반지하주택 등 취약주거시설 침수방지 위해 담당자 지정, 각 단계마다 중점관리
- 반지하주택 신축허가 제한토록 건축법 개정 촉구와 함께 주거환경 개선방안 이행
- 반지하주택 밀집 지역에 대한 정비사업·소규모주택정비사업 촉진
- 피해 주민 빠른 생활안전 위해 피해 사실 확인되면 재난지원금 즉시 지급

경기도가 폭우에 취약한 반지하주택 등 취약주거시설에 대한 침수 방지대책을 풍수해 매뉴얼에 추가하고, 장기적으로는 반지하주택 주거환경을 개선할 방침이다.

 

또 피해 주민의 빠른 생활 안정을 위해 피해 사실만 확인되면 재난지원금을 즉시 지급하기로 했다.

 

사망·실종자에게는 최대 2천만 원, 주택전파 시 최대 1,600만 원을 지급한다.

 

경기도는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경기도 수해복구 긴급대책을 마련해 12일 발표했다.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지난 9일 용인, 광명 등 수해 현장을 찾아 빠른 시일 내 반지하주택 등 위험지역 현황을 파악하고, 절차 최소화와 예산 대폭 지원으로 신속한 복구에 최선을 다하라고 지시한 바 있다.

 

도는 우선 풍수해 종합대책과 행동조치 매뉴얼에 반지하 주거시설 침수 방지대책을 추가해 관련 부서와 시·군이 예방·대응·대책·복구 각 단계마다 중점 관리되도록 매뉴얼을 개선할 방침이다.

 

도내 반지하주택은 올해 6월 말 기준 8만7,914호가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e투데이뉴스, 조순관기자, #경기도청, #경기도, #경기도, #수해복구, #긴급대책, #마련

프로필 사진
조순관 기자

e투데이뉴스 대표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