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6 (월)

  • 맑음동두천 4.6℃
  • 구름많음강릉 9.2℃
  • 구름많음서울 6.5℃
  • 흐림대전 6.9℃
  • 구름많음대구 10.5℃
  • 흐림울산 8.7℃
  • 흐림광주 10.8℃
  • 흐림부산 9.3℃
  • 흐림고창 6.7℃
  • 제주 9.3℃
  • 구름많음강화 1.5℃
  • 흐림보은 6.6℃
  • 흐림금산 7.8℃
  • 흐림강진군 7.8℃
  • 흐림경주시 9.5℃
  • 흐림거제 8.2℃
기상청 제공

뉴스

전체기사 보기

세교2지구 등 오산시 교통개선대책 문제해결,‘이권재 오산시장이 직접 나서 해결한다’

- 6일 LH 본사 처장 간담회…패스트트랙 추진상황 점검

경기 오산시는 이권재 시장과 LH(한국토지주택공사) 이상조 신도시 사업처장이 간담회를 갖고, 세교2지구 광역교통 개선대책사업의 패스트트랙 추진상황을 점검했다고 6일 밝혔다. ‘교통’은 이권재 시장의 시정 핵심 키워드로 꼽힌다. 올해부터 세교2지구, 지식산업센터 등 본격적으로 입주가 시작되는데 교통난으로 악명높은 오산시 교통 인프라 조기 확충을 위해 민선 8기 취임과 동시에 이권재 시장은 교통문제 해결에 초점을 맞춰왔다. 대표적으로 세교2지구 택지개발에 따라 현재 LH가 진행 중인 광역교통개선대책 사업(경부선철도횡단도로, 서부우회도로, 오산역 환승주차장과 연결도로, 대중교통 연계지원)과 동탄2지구 광역교통개선대책 사업(시청 옆 동부대로 연속화 공사), 인접 시·군 연계도로(국지도82호선 장지~남사구간확장, 남사IC서울방향 개설, 지방도310호선 확장, 벌음교차로 구간 임시개통), 광역급행버스 M버스 정차역 신설 등이 있다. 이 자리에서 이권재 시장은 “여러 가지 사정으로 상당기간 기반시설 공사가 지연된 만큼, 더 이상 오산시민과 세교2지구 입주민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패스트트랙 공정관리에 각별히 신경써 줄 것”을 당부했다. 그는 “세교2지구가 올해 7월부터